드림미즈 뉴스

[미즈]제20대 국회의원 총선, 여성 당선자 역대 최다


제20대 국회의원 총선, 여성 당선자 역대 최다


지난 4월 13일에 치러진 제20대 국회의원 총선 결과, 여성 당선자 수가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이번 여성 당선자 수는 26명으로, 지역구 전체 의석 253석 중 10.2%를 차지했다. 제헌 국회가 열린 이후 처음으로 10%를 넘긴 것이다. 비례 대표 의원 수까지 합치면 전체 300명 중 여성의원은 51명으로 17%에 달한다.


우리나라 초대(제헌) 국회의원 선거는 1948년 5월에 치러졌고 당시 단 한 명의 여성 의원도 당선되지 않았다. 다음 해 치른 보궐 선거에서야 임영신 의원이 당선, 국회에 처음으로 여성이 발을 내디딜 수 있었다.

 그 이후 16대 국회의원 선거에 이르기까지 지역구 여성 의원은 0명이거나 한 자릿수에 불과했다.

17대에 이르러서야 비로소 10개의 의석을 차지할 수 있었으며, 이후 꾸준한 증가를 통해 오늘날 10.2%에 달하는 의석을 맡게 되었다.


이번 총선에서 여성 당선인 비율이 가장 높은 정당은 정의당으로 6명 중 3명이 여성 당선인이었다.

국민의당은 총 38명 중 9명으로 23.7%, 더불어민주당은 123명 중 24명으로 19.5%이다. 새누리당은 122명 중 15명이 여성 당선 의원으로서 12.3%를 차지했다.


한편 이번 총선 최종 투표율은 58%에 달했다.

지난 2012년 19대 총선 54.2% 투표율보다 3.8% 포인트 높으며, 역대 최저 투표율을 기록한 2008년 18대 총선 46.1%에 비하면 11.9% 포인트나 높은 투표율이다.


㈜ 드림미즈에서 운영하는 주부 커뮤니티인 미즈(www.miz.co.kr)에서도 이번 20대 국회의원 총선에서 투표율을 높이기 위한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다.


‘대한민국 여성이 살맛나는 세상 만들어주세요’ 라는 주제 아래에 진행된 이번 이벤트에서는 정당별, 지역구별 여성 후보자 수는 몇 명인지, 여성을 위한 공약은 무엇이 있는지를 알렸다.


그리고 이번 국회에 바라는 점은 무엇인지 댓글로 남기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하였다.

미즈의 회원들은 이번 국회를 향해 ‘아이들이 행복한 나라, 꿈과 희망을 품을 수 있는 나라로 만들어 달라’,

 ‘살기 어려워지는 요즘, 국민이 잘살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해주길 바란다’, ‘말로만 여성을 위한 공약이 아닌,

제대로 실천할 수 있는 사람이 국회의원에 당선되길 바란다’,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범죄가 나날이 늘어나고 있다.

이런 범죄에 대한 처벌을 확실하게 강화할 수 있는 사람이 당선되길 바란다’, ‘대한민국에서 출산하고 육아하면서 여성이 직장에 다닌다는 것은 정말 많이 어려운 환경이라는 생각이 든다.

부디 일하는 여성들이 어려움 없이 아이를 키우며 일도 할 수 있는 정책을 펼쳐주길 바란다’ 등의 소망을 보였다.


글. 김효정 기자


*제 20대 국회의원에게 바란다 >>이벤트 바로가기

http://www.miz.co.kr/event/2016/160406_event.php